Roy Kim 4th Album ‘,and (그리고)’
작사/작곡: 로이킴 | 편곡: 정지찬
Lyricist/Composer: Roy Kim | Arranger: Jung Ji Chan

[ROMANIZATION]

gwireul giuryeo deureobwa
i sesang apeseo gijukji malgo
keu gogae jom deulgo mariya

manhi himdeureosseotguna
modeun ge beogeowodo
yakhae boigi shireoseo
maldo mot hago mariya

jamkkan swieogado doel geot gateunde
jeil nae mamdaero
an doeneun ge nae mamigo

shiganeun heulleogalsurok
deo ppalli heuteojyeoman ganeun ge
museowoseo museowoseo
museowoseo keureon geoji

amuri keuge sorichyeobwado
amudo neol deureojujil anhgo
amugeotdo neoui mameul
hearyeojuji mothaneun
keureon bameneun

naega neoreul pumeojugien
ajigeun neomu jakgo sangcheodo manhgo
sesangeul moreujiman mariya

neo.ege baraneun geo eopshi
naega deo noryeokhago
deo manhi baewugo
saranghae jul jashin itdan mariya

maeil maeiri naega bon
kajang yeppeun moseubinikkan keokjeong ma

gamanisseodo neoran hyanggiga
on sesange jiteojyeoman ganikka
nae son jabgo nuneul gamgo
jal jamyeon dwae

amuri keuge sorichyeobwado
amudo neol deureojujil anhgo
amugeotdo neoui mameul
hearyeojuji mot haneun
keureon bamen

amuraedo naega gaya hana bwa
amu saenggakhaji malgo isseo bwa
amu ttaena neoman bulleojumyeon
ni yeope seo isseulke nan

[HANGUL]

귀를 기울여 들어봐
이 세상 앞에서 기죽지 말고
그 고개 좀 들고 말이야

많이 힘들었었구나
모든 게 버거워도
약해 보이기 싫어서
말도 못 하고 말이야

잠깐 쉬어가도 될 것 같은데
제일 내 맘대로
안 되는 게 내 맘이고

시간은 흘러갈수록
더 빨리 흩어져만 가는 게
무서워서 무서워서
무서워서 그런 거지

아무리 크게 소리쳐봐도
아무도 널 들어주질 않고
아무것도 너의 맘을
헤아려주지 못하는
그런 밤에는

내가 너를 품어주기엔
아직은 너무 작고 상처도 많고
세상을 모르지만 말이야

너에게 바라는 거 없이
내가 더 노력하고
더 많이 배우고
사랑해 줄 자신 있단 말이야

매일매일이 내가 본
가장 예쁜 모습이니깐 걱정 마

가만있어도 너란 향기가
온 세상에 짙어져만 가니까
내 손 잡고 눈을 감고
잘 자면 돼

아무리 크게 소리쳐봐도
아무도 널 들어주질 않고
아무것도 너의 맘을
헤아려주지 못 하는
그런 밤엔

아무래도 내가 가야 하나 봐
아무 생각하지 말고 있어 봐
아무 때나 너만 불러주면
네 옆에 서 있을게 난

[Romanized by: sleeplessaliana]
[Korean Lyrics by: melOn]
Please take out with full credit

About the Author

Admin

Welcome to "Korea Paradise". a blog dedicated to Korean culture: News, Drama, Music, Manhwa, Webtoon, History, Culture and Travel to Korea.

View All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