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gle]
작사: 잔나비 최정훈, 강민경 | 작곡: 강민경, 캡틴플래닛 | 편곡: 캡틴플래닛
Lyricists: Jannabi Choi Jung Hoon, Kang Min Kyung | Composers: Kang Min Kyung, Captain Planet | Arranger: Captain Planet

[ROMANIZATION]

bamhaneul, soneul jabeumyeon kibuni johdamyeo
yeoteun useum ttimyeo na.ege malhada
neoneun seulpeun noraereul bulleotneunde
keuge uri durui jujegok gatasseo

haruneun sunjinhan nuneuro nareul barabomyeo
maeil du son moa haneure bindago
uri durui shigani yeongwonhagil
keuge cham apatneunde keuribgido hadeora

duri gadeon duriman aldeon
sumanheun geori keu wiro
hanu haru ssahyeoman gadeon
sojunghaetdeon chueok keu wiro
uri dashi doragal su isseulkka ara
gyeolko daheul su eopneun shijeorui uri

keuttaeneun ihaehal su eopdeon
neoui keu majimak
ijen seonmyeonghage da al geot gatasseo

keurae urin keureohke saranghaeseo
ppeonhan ibyeolmajeodo uridawotdeon geoya

duri gadeon duriman aldeon
sumanheun geori keu wiro
hanu haru ssahyeoman gadeon
sojunghaetdeon chueok keu wiro
uri dashi doragal su isseulkka ara
gyeolko daheul su eopneun shijeorui uri
keuttaeui uricheoreom

duri gadeon duriman aldeon
eoseolpeudeon punggyeong keu wiro
jaranago ssahyeoman gadeon
eorisukhan moseub keudaero
ije dashi doragamyeon eotteolkka keurae
gyeolko bonael su eopneun shijeorui uri

[HANGUL]

밤하늘, 손을 잡으면 기분이 좋다며
옅은 웃음 띠며 나에게 말하다
너는 슬픈 노래를 불렀는데
그게 우리 둘의 주제곡 같았어

하루는 순진한 눈으로 나를 바라보며
매일 두 손 모아 하늘에 빈다고
우리 둘의 시간이 영원하길
그게 참 아팠는데 그립기도 하더라

둘이 가던 둘이만 알던
수많은 거리 그 위로
하루하루 쌓여만 가던
소중했던 추억 그 위로
우리 다시 돌아갈 수 있을까 알아
결코 닿을 수 없는 시절의 우리

그때는 이해할 수 없던
너의 그 마지막
이젠 선명하게 다 알 것 같았어

그래 우린 그렇게 사랑해서
뻔한 이별마저도 우리다웠던 거야

둘이 가던 둘이만 알던
수많은 거리 그 위로
하루하루 쌓여만 가던
소중했던 추억 그 위로
우리 다시 돌아갈 수 있을까 알아
결코 닿을 수 없는 시절의 우리
그때의 우리처럼

둘이 가던 둘이만 알던
어설프던 풍경 그 위로
자라나고 쌓여만 가던
어리숙한 모습 그대로
이제 다시 돌아가면 어떨까 그래
결코 보낼 수 없는 시절의 우리

[Romanized by: sleeplessaliana]
[Korean Lyrics by: melOn]
Please take out with full credit

About the Author

Admin

Welcome to "Korea Paradise". a blog dedicated to Korean culture: News, Drama, Music, Manhwa, Webtoon, History, Culture and Travel to Korea.

View All Articles